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0-22 18:18

  • 뉴스 > 강릉시정 뉴스

지역 단위 푸드플랜을 완성하겠다

강릉시, 농촌체험휴양마을 운영자 역량강화 교육

기사입력 2020-06-09 10:5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강릉시는 69일부터 12일까지 농촌신활력플러스사업 추진을 위한 농촌체험휴양마을 운영자 역량 강화 교육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교육은 로컬푸드육성과 농촌체험휴양마을 활성화, 학교급식, 공공급식 지원체계 구축 등을 위해 진행된다.

 

시는 인재를 발굴하는 농촌활성화동력마련, 소득증대로 행복 더하는 농업농촌, 건강한 지역먹거리 소비생태계 조성, 시민이 참여하는 지속성장기반 마련 등 4대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그 중 핵심 사업은 인재발굴이다. 농촌체험휴양마을 위원장, 사무장, 지역주민, 마을 리더 등을 대상으로 교육 및 워크숍을 실시할 계획이다. 워크숍을 통해 지역 이해도를 높이고 특산물을 개발해 농가소득을 높이고자 한다.

 

하반기에는 사업소개, 생산, 가공, 유통, 판매 실무역량 강화, 귀농·귀촌 확대 등 인재육성을 위해 교육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또 시는 신활력 종합지원센터를 구축한다. 종합지원센터는 로컬푸드 생산·소비·공급 체계를 구축해 다양한 수요처인 학교급식, 공공급식, 직매장, 호텔·리조트, 외식업체 등에 공급할 수 있는 중앙 컨트롤 역할을 수행한다. 이와 함께 로컬푸드 안심먹거리 인증센터를 구축해 신선하고 우수한 먹거리가 공급될 예정이다.

 

더불어 시민이 참여하는 로컬푸드 문화 허브를 구축한다. 식문화 자원 발굴단을 육성하고 시민 서포터즈를 만들어 바른 식문화와 강릉을 홍보하려고 한다.

 

시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로컬푸드 관련 국비사업을 확보해 5년 내 지역 단위 푸드플랜을 완성한다는 목표로 농촌신활력플로스 사업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김광수 기자 (gninews@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