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7-06 10:12

  • 뉴스 > 문화 · 예술

안심·청정’ 강릉에서 코로나19 잊으세요

통일공원, 오죽한옥마을, 임해자연휴양림 등 운영 재개

기사입력 2020-03-19 08:5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선제적으로 대응해왔던 강릉시(시장 김한근)안심·청정 강릉의 이미지로 코로나19 감염병 걱정에서 벗어나 쉴 수 있는 국민관광지로 거듭나고 있다.


 


 

시는 연곡솔향기캠핑장의 현장판매를 지난 14일 재개했으며, 16일에는 온라인 예매를 다시 가동하고, 또 통일공원과 오죽한옥마을, 임해자연휴양림과 숲사랑 홍보관도 운영을 다시 시작한다.

 

김한근 시장은 강릉시는 안심하고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방역 등을 철저히 해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에게 위안을 주는 청정강릉이 되도록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김광수 기자 (gninews@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