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2-14 12:10

  • 뉴스 > 강릉시정 뉴스

강릉시, 2020년 어르신 일자리 사업 추진

‘100세 시대, 일하는 노년, 행복한 노후’ 참여자 접수

기사입력 2019-12-04 13:0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강릉시가 2020년 노인 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 사업에 올해보다 22억 7천만 원이 증액된 190억 원을 투입해 어르신들의 일자리를 확대 지원하기로 했다.
 
어르신들이 건강한 노후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일자리 및 사회활동을 지원해온 노인 일자리 사업은 내년부터 기존 8개 읍ㆍ면에 이어 도농 복합 동인 강남동, 성덕동, 경포동 등 3개 동을 추가하여 시에서 직접 운영한다.
 
이에 따라 12월 10일부터 16일까지 강릉 시니어 클럽 등 4개 수행기관과 11개 읍ㆍ면ㆍ동(강남동, 성덕동, 경포동) 사무소를 통해 노인 일자리 사업 참여자 4,730명을 모집할 예정이다.
 
신청 자격은 강릉시에 거주하는 만 65세 이상 기초연금 수급자로, 일자리 참여를 원하는 어르신은 주민등록등본을 지참하여 강릉 시니어 클럽 (652-9070), (사)대한노인회 강릉시지회(641-6085), 유경 노인복지센터( 662-0881), 강릉종합사회복지관 (653-6375) 및 읍ㆍ면ㆍ동(강남동, 성덕동, 경포동) 사무소에 신청하면 된다.
 
강릉시 관계자는 “강릉시 인구 중 만 65세 이상이 20.05%를 차지하고 있어 이미 초고령 사회로 진입하였으며 어르신들이 일을 통한 사회관계 개선, 건강증진, 소득 창출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이서진 기자 (wawonews@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