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1-11 20:11

  • 뉴스 > 강릉시정 뉴스

강릉시 ‘2019 관광특구 활성화 공모사업’ 최종 선정

외국인 관광객 체험 콘텐츠로 해외마케팅 강화

기사입력 2019-04-18 09:3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강릉시는 17일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한 ‘2019년 관광특구 활성화 지원 공모사업에 오죽헌 일대 외국인 관광객 전통체험단지조성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은 외래 관광객 유치 촉진과 국제 관광거점 육성을 목적으로 지역 특성을 반영한 독창적 관광 콘텐츠 개발을 지원하고자 전국 24개 관광특구 지역을 대상으로 진행되었으며 1차 서류심사, 2PT 심사, 3차 전문가 현장 심사를 통해 최종 선정되었으며 사업 규모는 2년간에 걸쳐 약 16억원에 달한다. (국비 50%, 도비 15%, 시비 35%)

강릉시는 먼저, 20191년 차 사업비로 국도비 52,0000만원을 포함, 8억 여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1년 차 주요 사업으로 개별관광객(FIT)을 위한 오디오 가이드 설치, 오죽헌과 오죽한옥마을 일대 전통문화체험 콘텐츠 개발 운영, 올림픽레거시 컬링상품 운영, 전통체험마을 조성 등에 투입될 예정이다.

2
년 차 사업비는 올해 말 약 8억원 확보 예정으로 오죽헌과 오죽한옥마을 일대에 전통문화체험장 조성을 완료하여 체류형 관광객 유치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김영희 관광과장은관광특구 공모사업을 추진함에, 증가하고 있는 외래 관광객의 눈높이에 맞춰 다양한 체험상품을 운용, 다시 찾고 싶은 글로벌 관광도시 육성을 위한 마케팅 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은성 기자 (wawoonews@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