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1-11 20:11

  • 뉴스 > 강릉시정 뉴스

강릉시, 제410차 민방위의 날전국 화재대피훈련 실시

기사입력 2019-03-21 09:0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강릉시는 화재 발생 시 대처 능력을 높이고 화재에 대한 경각심 제고를 위해 '410차 민방위의 날 전국 화재대피훈련'20일 오후 2시부터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종로 고시원 화재, 대구 사우나 화재 등 최근 빈번하고 발생하고 있는 대형화재에 따른 국민 불안감 해소를 위해 마련됐다.

 

시는 이번 훈련을 통해 시민들이 화재 발생 시 다양한 대처요령을 충분히 숙지하고, 시설 종사자들은 소방시설 사전 점검 및 대피 방법 확인 등을 향상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고 설명했다.

 

20일 오후 2시 정각에 라디오 방송을 통해 화재 발생 상황을 전파, 훈련에 참여하는 전국의 각 건물에서는 화재 비상벨을 울리거나 건물 내 자체 방송을 통해 훈련이 시작했다.

 

전국 화재대피훈련은 백화점, 대형마트, 전통시장 등 다중이용시설과 요양병원장애인시설 등 화재 취약시설이 주요 훈련 대상으로 시는 중앙시장 일원에서 긴급차량 길 터주기 훈련과 한빛마을 노인요양시설(유경복지재단)에서 화재 대피 시범 훈련을 실시했다.

 

시 관계자는 "최근 경기도 소재의 한 초등학교에서 발생한 화재에서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았는데, 이는 화재 대피 훈련을 지속해서 실시한 결과이며, 강릉시도 지속적이고, 실제와 유사한 훈련을 반복함으로써 화재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은성 기자 (wawoonews@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